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게시판 내용
    2021.05.23 내 이름은 어디에 있습니까? (계 20:11 ~ 15)
    작성자 김형욱 등록일 2021-05-25 11:30:30 조회수 142


    2021.05.23 내 이름은 어디에 있습니까? ( 20:11 ~ 15)


    최후의 심판때, 하나님의 보좌앞에 세가지 책이 있습니다.
    행위책, 생명책, 기념책입니다. 책 대로 심판과 상급을 받게 됩니다. 심판과 상급의 기준은 너는 정말 의롭게 되었니?’ 입니다.


    첫번째 책은 행위책입니다.
    기록된 자기의 행위대로 심판을 받습니다. 범죄한 행위를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예수님의 십자가 속죄를 거부하고 자신의 노력과 선행을 통해서 의로워지려는 행위를 말합니다.
    -
    예수님의 이름을 도용하여 종교생활 한 사람들을 예수님은 모른다고 하십니다.
    -
    스스로 의로움을 주장하는 것, 예수님을 믿지 않는 것이 가장 큰 죄입니다.
    -
    자기 믿음을 시험해보고 확증해보아야 합니다.
    주님을 영접하고 회개하면, 행위책의 죄는 삭제되고 생명책에 이름이 올라가게 됩니다.


    예수님을 삶의 주인으로 믿고 예수님이 주신 생명으로 사는 사람의 이름이 생명책에 기록됩니다.
    도중에 배교, 우상숭배하면 이름이 지워집니다. 생명책에 내 이름이 올라갔는지는, 내 안에 예수님의 부활 생명이 있는가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
    하나님은 예수님을 속죄제물로 주셨습니다만 그 피를 믿는 사람들에게만 유효합니다. 이 사람들을 하나님은 의인으로 봐주십니다.
    -
    예수님은 세상 죄를 짊어지신 어린양입니다.
    -
    예수님을 나의 생명의 주인으로 맞아들인 사람은 예수님의 생명이 내 안에 들어옵니다.
    -
    생명책에 이름이 올라간 사람도 지워질 수 있습니다.
    -
    시험을 이긴 사람의 이름은 생명책에서 지워지지 않습니다.


    예수님의 생명을 가지고 생명을 살리는 사람들의 이름과 내용이 기념책에 기록됩니다.
    - 하나님의 말씀을 존중하고 그대로 순종하여 영혼구원하여 제자삼은 사람들이 비망록에 기록됩니다.
    -
    모세는 하늘의 상(기념책)이 눈에 들어왔기 때문에 목숨을 걸고 하나님의 백성을 인도한 것입니다.
    -
    바울은 하늘의 상을 바라고 달려간 것입니다.
    -
    내가 구원한 그 영혼이 나의 영광 자랑 기쁨의 면류관입니다.
    -
    하나님의 일은 하나님이 보내신 예수님을 믿고 순종하여 사는 것, 영혼 구원하는 것 입니다.


    어떻게 내 이름이 행위록에서 지워지고 생명책에 기록되고 , 기념책에 기록될 수 있을까요?  (말씀적용)
    1)
    내 이름이 생명책에 기록되지 않았거나, 잘 모르겠다면?
    -
    다음달 예수영접 모임에 꼭 참여하기로 헌신 결단한다.
    2)
    내 이름이 생명책에는 기록되었으나 기념책에는 기록된 것이 없다면?
    -
    하나님의 큰 일이고 소원인 영혼 구원을 위해 섬기며 집중 기도를 시작한다

    영혼구원의 기쁨을 맛보고 하늘의 상이 보이게 됩니다.



    facebook tweeter line
    • 박귀원(2021-05-26 13:31:37)

      이번주 말씀을 들으면서...
      나는 과연 어느 책에 기록이 되어있을까?
      참 궁금하다는 생각보다는 하나님의 일을 지금보다
      좀 더 선택과 집중하며 살아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세상의 가치에 끌려가는 삶을 살지 말고,
      가치가 있는 하나님의 일에 전력을 해보고 싶다는
      바램을 합니다.

      크리스찬은 두 종류로 쓰임받고 있다고 합니다.
      마귀에 쓰임받는 자.
      하나님께 쓰임받는 자.
      매주 말씀요약을 올리는 김형욱목자님은,
      하나님께 쓰임받는 자가 분명합니다^L^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842021.06.13 오후 3시에 부름받은 품꾼 (마 20:1 ~ 8)김형욱2021.06.14119
    832021.06.06 참된 회개와 성령체험 (시 51:1 ~ 5)김형욱2021.06.09132
    822021.05.30 이기는 사람이 누릴 복 (계 21:1 ~ 8)김형욱2021.06.02141
    >> 2021.05.23 내 이름은 어디에 있습니까? (계 20:11 ~ 15)김형욱2021.05.25142
    802021.05.16 첫째 부활에 참여하는 사람의 복 (계 20:1 ~ 6)김형욱2021.05.17151
    792021.05.09 성경 말씀대로 성취하신 왕 (계 19:11 ~ 16)김형욱2021.05.12125
    782021.05.02 어린 양의 혼인잔치 (계 19:1 ~ 10)김형욱2021.05.03155
    772021.04.25 무너짐과 즐거움 (계 18:19 ~ 24)김형욱2021.04.27148
    762021.04.18 바벨론 신앙의 최후 (계 18:1 ~ 8)김형욱2021.04.19183
    752021.04.11 두 가지 비밀 (계 17:1 ~ 8,15~18)김형욱2021.04.14186
    742021.04.04 가장 싱거운 전쟁 (계 16:12 ~ 21)김형욱2021.04.06187
    732021.03.28 왜 심판을 하실까? (계 16:1 ~ 11)김형욱2021.03.30120
    722021.03.21 이긴 사람들의 노래 (계 15: 1 ~ 8)김형욱2021.03.22141
    712021.03.14 두 가지 추수 (계 14: 13 ~20)김형욱2021.03.15143
    702021.03.07 전할 영원한 복음 (계 14:6~12)김형욱2021.03.08188
    692021.02.28 하나님이 준비한 두 종류의 알곡 (계 7: 3~4, 9~10, 13~17)김형욱2021.03.03170
    682021.02.21 복 있는 자들의 새노래 (계 14: 1~5)김형욱2021.02.23180
    672021.02.14 땅에서 올라온 짐승 (계 13:11~18)김형욱2021.02.15173
    662021.02.07 바다에서 올라온 짐승 (계 13:1~10)김형욱2021.02.08133
    652021.01.31 거친 광야에서 받는 복 (계 12:13~18)김형욱2021.02.01191
    12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