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곳은 누구나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는 공간이지만, 다른 이에게 상처를 주는 말, 상업적인 글, 비실명으로 게시된 글은
관리자가 임의로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매일성경 "묵상과 적용나눔의 글"을.....
이재철목사 2015-01-22 14:31:47 6486 20

요즘 매일성경 "묵상과 적용나눔"이 잘 되시나요?

<큐티방>으로 들어오세요!

큐티팀장이 매일 말씀을 묵상할 수 있도록 귀한 글을 올리고 있습니다.


오늘부터 라사모가

본 교회 새벽기도회 이목사의 말씀묵상과 적용을 <큐티방>에 매일 올리게 됩니다.


매일 하나님과의 친밀함을 사모하며

하나님의 세미한 음성을 들으면서

선물로 받은 이 하루하루를 주의 뜻대로 기쁘게 살길 원하는 분은,

<큐티방>에 올린 묵상말씀이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각목자님들은 "목장카톡방"이나 "밴드"를 꼬~옥 만드셔서

매일 올린 묵상한 말씀을 두세줄로 요약하여

목장카톡방이나 밴드에 올려주세요.


그래서 온 목원들도 함께 묵상한 말씀과 적용나눔을 댓글로 달아서

주의 은혜를 풍성히 나누는 잔치가 될 수 있도록

기회의 장을 마련해 주시기 부탁드립니다.^^


새벽기도회 때 목장주관으로 말씀을 적용 나눔을 하신 목자님들은

문자적으로 '직접 적용'이 아닌

먼저 율법과 말씀을 완성하신 그 예수님을 통한

<간접 적용>을 하여 은혜롭게 나눠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주의 말씀은 내 발의 등이요. 내 길의 빛입니다."(시119:105절)

.

김원국목사 : 풍성한 말씀 잔치가 새벽기도회 시간에
그리고 홈페이지 나눔 방에서도 각 목장의 카톡과 밴드에서도 .....
말씀과 함께 하는 열린문교회는 잘 될 수밖에 없습니다. (01.22 15:33)
유진호 : 우리 담임 목사님과 사모님은 역쉬!!! 부창부수입니다.
목사님이 큐티 말씀을 전하시고 사모님이 큐티방에 올리시고....
가끔 큐티하다가 적용하기 어려운 것이 있으면 큐티방을 보고했는데..
더 잘 활용할 수 있겠군요!!! (01.22 17:11)
김원도 : 말씀이 살아 움직이는 우리 열린문교회^^
완전 멋져요~~~~ (01.22 23:17)
김성일 : 새벽의 목사님의 말씀을 글로 확인 할수 있으니 좋네요^^ (01.23 07:17)
백남준 : "주님의 말씀은 내 발의 등불이요. 내 길의 빛입니다"
성도들에게 좋은 맛나와 꿀을 먹여주시고, 더하여 길잡이까지 되어주시는
목사님,사모님의 좋은 본이 영혼의 갈급함에 양식이 해소가 될것같네요. (01.23 09:02)
라삼숙 : QT가 열린문 모든 성도들에게 삶의 생활화가 되어서
삶이 곧 말씀으로 이어지는
자연스런 영성과 생활화된 헌신으로 좋은 습관이 몸에 배었으면 합니다
그럴 때 이 세상을 정복하고 다스리는 능력이 나오는 것 같습니다
진즉 섬겨드렸어야 하는 데 ~~~~~죄송 ㅠㅠ
말씀이 삶속에서 흥왕케 되어
삶이 생기가 넘치고 풍성하며 기쁨이 넘치시길~~~~ (01.23 09:29)
라삼숙 : QT방에 오시면 묵상하신 것을 더불어 공유 할 수 있도록
글을 올려 주세요
QT 가 활성화 된 목장은 샘플로 올려 주시면 더욱 감사 하겠습니다 (01.23 09:32)
신선혜 : 너무나 귀합니다.
목사님, 사모님께 이런 친절한 대접을 받다니.
회사 동료도 매일성경으로 큐티를 시작하게 되어
같이 공유하고 있습니다. (01.23 14:19)
이재철목사 : 맞습니다. 주 안에서 잘 될 수 있습니다.^^ (11.03 12:45)
김선재 : 큐티하는 교회가 건강한 교회입니다. (12.24 22:36)
내용 이름 비밀번호
저장
 프린트 추천 수정  삭제  답변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작성일 조회 추천
CTS 교회행전 열린문교회편(이재철담임목사) 시청각사역팀 2017.08.26 1786 2
우리교회 " NAVER 카페" - 교회행사 사진 보러가기. 관리자 2015.05.14 7265 6
우리교회 모바일 홈페이지가 개설되었습니다.  (3)   시청각사역팀 2015.03.31 4827 10
>> 매일성경 "묵상과 적용나눔의 글"을..... (10) 이재철목사 2015.01.22 6486 20
4622 생명의 삶 39기 마쳤습니다 (5)   김원도 2018.12.01 190 0
4621 <부고>이애경집사 시부 별세 (2) 김원도 2018.11.23 133 0
4620 매일 가정예배의 능력!  (3) 유혜영 2018.11.22 149 0
4619 VIP초청잔치에 함께 기도하며 애쓰신 모든 성도님께 감사드립니다.  (10) 권문혁 2018.11.19 195 0
4618 김한선 자매님을 위해 기도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13) 이현경목자 2018.11.15 269 0
4617 우루과이의 한 작은 교회당 벽에 이런 글이 있습니다.  (1) 유혜영 2018.11.09 187 0
4616 [알림] 임직자 선거 투표 결과  (4) 김원국 2018.11.04 437 0
4615 축하합니다~ 축복합니다~^^ (10)   김원국 2018.11.01 330 0
4614 피택 후보자 추천 투표 결과 (1) 김원도 2018.10.28 492 0
4613 실버공경나들이 (2)   이종섭 2018.10.16 207 0
4612 실버 어르신들의 가을 나들이 (6) 이 현 희 2018.10.14 232 0
4611 홍순배-엄순희 대행목자 임명 간증문(싸바목장) (5)   이재철목사 2018.10.14 197 0
4610 ■ '고난'이라는 포장지 (2) 라삼숙 2018.10.13 128 0
4609 하나님을 경외하는 삶! (죄를 미워하는 삶) (5) 유혜영 2018.10.09 194 0
4608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어 글을 씁니다. (9) 김정은 2018.09.22 287 0
4607 그리스도의 훌륭한 군사 유혜영 2018.09.22 154 0
검색취소